WADA meeting at Pyeong Chang on November,2017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내년 11월 평창에서 세계반도핑기구(WADA) 집행위원회와 이사회가 열린다.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은 30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제13차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스포츠 도핑방지 장관급회의’에서 2017년 WADA 집행위와 이사회 개최를 최종적으로 확정하고, 문체부와 WADA 간 협정서도 체결했다.

김 차관은 “2017년 11월 평창에서 열리는 WADA 집행위원회와 이사회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도핑에서 자유로운 대회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 차관을 비롯한 35개국 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자국 도핑방지 정책과 경험을 공유하고 세계반도핑규약(WADC) 준수 현황 등을 논의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Photo by sport.de

0 Comments

Leave a reply

©2017 Sportisco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