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Ha Neul(Korea) finished 5th at JGP 2nd Round. Byun,Sejong 13th.

At JGP series round 2,Ostrava,Czech Republic,Kim Ha Neul (14, pyeongchonjung)  finished 5th place with 98.17 points,total 149.25. In the Men’s cometition, Se-Jong Byun(18, hwajeonggo) finished 13th place with total 155.75 pts.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피겨스케이팅 꿈나무’ 김하늘(14, 평촌중)이 주니어 그랑프리 2차 대회에서 최종 5위에 올랐다. 남자 싱글에 출전한 변세종(18, 화정고)은 13위로 대회를 마쳤다.

김하늘은 4일(한국 시간)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린 2016~2017 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2차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51.66점 예술점수(PCS) 46.51점을 더한 98.17점을 받았다.

쇼트프로그램 점수 51.08점과 합산한 총점 149.25점을 기록한 김하늘은 5위로 대회를 마쳤다. 김하늘은 7월 말 열린 2016~2017시즌 ISU 주니어 그랑프리 파견 선발전에서 166.59점으로 1위 김예림(13, 도장중)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지난 시즌 주니어 그랑프리에 데뷔한 김하늘은 올해 3월 열린 주니어세계선수권대회에서 개인 최고점인 150.36점으로 9위를 기록했다.올 시즌 처음 출전한 주니어 그랑프리 대회에서 그는 개인 최고점인 150.36점에 미치지 못했다. 그러나 1차 대회에서 4위에 오른 김예림에 이어 선전하며 가능성을 증명했다.김하늘은 프리스케이팅에서 첫 과제인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시도했다. 첫 점프가 에지가 모호한 어텐션 판정을 받았다. 트리플 루프는 깨끗하게 뛰었지만 트리플 플립은 1.8점이 깎였고 더블 악셀+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는 후속 점프가 회전 수 부족으로 언더로테가 지적됐다.트리플 러츠는 싱글에 그치는 실수를 했다. 남은 트리플 살코와 더블 악셀+더블 토루프+더블 루프 점프를 실수 없이 해낸 김하늘은 클린 경기에 실패했다.

이번 대회 우승은 185.59점을 받은 아나스타시아 구바노바(러시아)가 차지했다. 일본의 기대주 기히라 리카는 선배 아사다 마오(26) 이후 트리플 악셀에 도전했지만 다운그레이드 판정에 그쳤다. 기히라는 185.51점으로 2위에 올랐고 162.28점을 기록한 아리사 로즈코(러시아)가 그 뒤를 이었다.

남자 싱글에 출전한 변세종은 총점 155.75점으로 출전 선수 24명 가운데 13위에 올랐다. 페어스케이팅에 출전한 남매 팀 김수연-김형태 조는 107.16점으로 출전 팀 13개 팀 가운데 최하위에 머물렀다.

source://sports.media.daum.net/ & youtube

0 Comments

Leave a reply

©2018 Sportisco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