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 Bin Choi earned the 7th place at Skate Canada GP

[마이데일리 = 안경남 기자] 한국 여자 피겨 스케이팅 기대주 최다빈(수리고)이 2016-1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시니어 그랑프리 2차대회를 7위로 마감했다.

최다빈은 30일(한국시간) 캐나다 미시소거서 열린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0.76점, 예술점수(PCS) 51.73점을 더해 112.49점을 기록했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53.29점을 받았던 최다빈은 총점 165.78점으로 전체 11명 주 7위에 머물렀다.

첫 시니어 그랑프리에 출전한 최다빈은 올 초 2월 치른 사대륙선수권대회에서 기록했던 개인 최고점(173.71점)에는 미치지 못했다.

최다빈과 함께 출전한 김나현은 프리에서 104.02점을 얻어 쇼트(60.46점)와 합쳐 총점 164.48점으로 8위를 기록했다.

러시아의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가 220.65점으로 우승을 차지했고 캐나다의 케이틀린 오스먼드(206.65점)가 그 뒤를 이었다.

Source:sports.media.daum.net

0 Comments

Leave a reply

©2017 Sportisco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